RSS

Category Archives: Videos

[동영상] IEEE/P2413 (사물인터넷 구조 프레임워크) 표준화 현황과 전망

스마트공장 표준화 세미나에서 한양대학교 남해운 교수는 IEEE/P2413 (사물인터넷 구조 프레임워크) 표준화 현황과 전망에 대해 발표했다. IEEE는 사물인터넷(IoT)에 대한 광범위한 국제 표준을 추진하고 있으며, 이 표준도 산업 사물인터넷(Industrial IoT: IIoT)의 관점에서 스마트공장을 위한 표준으로 자리하고 있다.

남해운 교수는 지난 2015년 11월초에 개최된 IEEE/P2413 표준 회의에서의 이슈와 현황들에 대해서 설명했다.

 

ST마이크로일렉트로닉스가 의장을 맡고 있다. 그리고 지멘스를 비롯하여 NIST, 로크웰오토메이션이 주도하는 모습니다. 퀄컴을 비롯해 인텔, 르네사스 등 반도체 업체들의 참여도 높다. 또한 히다치(일), 화웨이(중) 등 일본, 중국 업체들의 참여도 적극적이다.

또한, 다른 표준단체들과는 달리 단체가입을 추진하고 있다. 개인이 아니고, 가입 단체(업체)별로 투표권을 제공하고 있다. 여기에 로크웰, 르네사스, 슈나이더, 지멘스, GE, 에머슨, 요꼬가와 등의 업체들이 주축으로 (공장자동화라는 말은 하지 않지만) 산업자동화 분야 업체들이 적극적인 모습을 취하고 있다.

IEEE/P2413 Level of Abstractions

IEEE/P2413 표준에서는 물리계층에 대해서는 전혀 제시하지 않고, 지그비나 블루투스, 또는 다른 산업용 네트워크 등 각자의 선호 기술을 사용하도록 한다. 다만, 상위단에서의 어플리케이션 방안에서만 표준기술을 제시하고자 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다양한 적용 도메인 분야에서 공통의 아키텍처 프레임워크를 만드는 데 목적이 있다.

아이씨엔 매거진 오윤경 기자 news@icnweb.co.kr

 
Leave a comment

Posted by on February 18, 2016 in People, Videos

 

Tags: , , , , ,

[동영상] 산업통신망 표준 현황 및 구현 방안

스마트공장 표준화 세미나에서 LS산전 권대현 책임연구원은 자체개발한 LS산전의 산업용 이더넷 프로토콜인 RAPIEnet이 국내 유일하게 IEC 국제표준으로 출판됐으며, 스마트공장을 위한 핵심 구현 기술로 성장해가고 있다고 발표했다. 다양한 산업분야에서 적용 방안이 추진중이다.

먼저, 산업용 이더넷(산업통신망)과 기존의 이더넷(일반 인터넷)과의 차이점을 짚어본다. 또한 기존 공장자동화 현장에서 사용되었던 필드버스(Fieldbus)와 산업용 이더넷과의 차이점과 그 장단점을 분석하는 내용을 들어본다.

 

산업용 통신이라면 공장에서 쓰는 통신이라고 말할 수 있다. 공장에서 쓰는 통신의 가장 중요한 요소는 실시간 통신과 에러발생시에서의 결정론적인 복귀시간이라고 규정한다.

우리가 스마트폰에서도 통신을 쓰고 있고, 데스크탑에서도 통신을 사용하고 있는데, 이들과 산업용 통신의 가장 큰 특징은 산업용에서 쓰는 통신은 환경에 대한 요인에 강해야 한다. 또한 어떤 데이터를 전달해야 할 때 정확한 시간내에 정확히 도착할 수 있는 보증이 있어야 할 것이고, 여러가지 고려해야 할 것들이 많다. 왜냐하면 문제가 발생할시엔 사람의 인명이라든지 자산에 영향을 미치게 되기 때문이다.

그 이외에도 고가용성, 기능안전, 보안 등도 중요한 고려사항이다.

LS산전에서는 산업용 유선통신분야의 국제표준으로 RAPIEnet을 진행을 했고, 앞에서 스마트공장 관련 표준들을 모두 조사를 했는데, 600여종의 표준이 나와있다. 국내기술로 나온 국제 표준으로는 LS산전의 RAPIEnet이 유일하다.

다음은 이날 권대현 책임이 발표한 전체 영상을 공유한다. 현재 IEC 표준으로 출판된 산업용 이더넷 기술 중에서 특히 국내에서 KS로도 등록된 기술들을 나름대로 비교분석한 자료도 돋보인다.

아이씨엔 매거진 오윤경 기자 news@icnweb.co.kr

 

 
Leave a comment

Posted by on February 18, 2016 in Market, People, Videos

 

Tags: , , , , ,

[동영상] 스마트공장 국제 표준화 현황과 전망

스마트공장 표준화 세미나에서 한양대학교 홍승호 교수는 IEC가 주도하고 있는 스마트제조/인더스트리4.0 국제 표준화 추진 현황과 향후 전망에 대해 발표했다. IEC는 수 년 동안 인더스트리4.0(Industry 4.0) 및 스마트제조 관련 국제 표준을 논의해 왔다. 최근에는 ’인더스트리 4.0 레퍼런스 아키텍처 모델’을 이미 채택했다.

홍승호 한양대학교 교수

이날 홍승호 교수는 IEC에서는 RAMI 4.0(Reference Architecture Model Industrie 4.0)을 기준으로 스마트팩토리 표준과 아키텍처가 만들어졌다고 공개했다.

 

먼저 IEC SG8 아키텍처 모델을 보면, IEC 62264/ISA 95는 공장 내에서 일어나는 여러가지 펑션들을 어떤 식으로 아키텍처 및 표준 규격으로 만드느냐에 관한 내용이다. 처음에는 IEC 62264/ISA 95 규격을 가지고 표준화에 대한 아키텍처나 로드맵을 만들려고 했었다. IEC 62264가 커버하는 영역은 레벨 0, 1, 2로, 주로 공장 내에서 매뉴팩처링과 관련된 표준 규격을 다룬다.

그러나 비즈니스 영역, 또는 에너지를 공급하거나 고객에게 연결하는 부분까지 커버할 수 있어야 한다는 생각에 도달해 RAMI 4.0(Reference Architecture Model Industrie 4.0)을 기준으로 한 스마트팩토리 표준 및 아키텍처가 만들어졌다.

RAMI 4.0은 독일의 BITCOM, VDMA, ZVEI 3개 기구가 모여서 인더스트리 4.0에 대한 레퍼런스 아키텍처와 컴포넌트 모델을 제시하면서 비롯됐다. IEC SG8에서는 스마트제조의 국제 표준을 위하여 RAMI 4.0을 기반으로 표준작업을 진행중이다.

아이씨엔 매거진 오승모 기자 oseam@icnweb.co.kr

 

 
Leave a comment

Posted by on February 18, 2016 in People, Videos

 

Tags: , , , ,

샌디스크, 클라우드 인프라를 위한 2세대 클라우드스피드 울트라 SATA SSD

샌디스크(SanDisk)는 클라우드 서비스 공급업체(CSP)와 소프트웨어 정의 스토리지(SDS)에 특화된 2세대 클라우드스피드 울트라 SATA SSD(CloudSpeed Ultra™ Gen. II SATA SSD)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2세대 클라우드스피드 울트라™ SATA SSD는 최대 1.6테라바이트(TB)의 용량을 제공하며, 전자 상거래나 온라인 협업 서비스와 같이 빠른 처리속도와 복합적인 트랜잭션 워크로드에 최적화된 스토리지 성능과 용량을 제공한다. 클라우드 중심의 샌디스크 플래시 솔루션 포트폴리오를 확장한 2세대 클라우드스피드 울트라™는 초당 입출력 처리량(IOPS)의 가성비가 0.04달러 수준으로, 기존 SATA HDD의 3.50달러 대비하여 크게 향상된 최고의 가성비를 제공한다. 또한 80 마이크로초의 랜덤 읽기/쓰기 레이턴시로 99% 서비스 품질(QoS)을 제공할 뿐 아니라, 초당 530MB의 처리 속도로 최대 32,000 건의 4K 쓰기 IOPS 성능을 제공한다.

CloudSpeed Ultra™ Gen. II SATA SSD

 

존 스카라무초(John Scaramuzzo) 샌디스크 수석부사장 겸 엔터프라이즈 스토리지 솔루션 총괄은 “클라우드 서비스 공급업체의 고객에게 트랜잭션 중심의 애플리케이션은 큰 부담으로, 적은 인프라 비용으로 고성능 데이터 센터 플랫폼 구축아 어려워지고 있다”고 밝히고, “2세대 클라우드스피드 울트라를 통해 통신 서비스 공급업체와 소프트웨어 정의 스토리지 업체들은 보다 우수한 고객 경험의 제공은 물론, 트랜잭션과 분석 데이터베이스 지원에 필요한 서버와 소프트웨어 라이센싱 비용, 간접 관리 비용을 크게 절감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기존 샌디스크의 클라우드스피드™ SSD 처럼 2세대 클라우드스피드 울트라 SSD도 샌디스크의 혁신적인 가디언 테크놀러지™ 플랫폼(Guardian Technology™ Platform)을 탑재하고, 강력한 오류 수정 및 탐색 기술과 전체 데이터 패스 보호 및 데이터 오류 복구 기능을 함께 제공한다.

 
Leave a comment

Posted by on August 18, 2015 in NewProducts, Videos

 

Tags: , ,

팬듀이트, IntraVUE 네트워크 진단 소프트웨어 인수로 산업용 사물인터넷(IIoT) 강화

팬듀이트 코퍼레이션(Panduit)이 네트워크 비전(Network Vision Inc.)의 IntraVUE 네트워크 진단 소프트웨어 인수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번 인수로 팬듀이트 산업 자동화 인프라(Panduit Industrial Automation Infrastructure)는 산업용 사물인터넷(IIoT)를 위한 산업용 이더넷(Industrial Ethernet) 제어 네트워크의 시각화 및 진단 툴을 보강해 고객들에게 더 좋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자동화 네트워크는 종종 가동 휴지시간과 생산 저하를 유발하는 방해물에 영향을 받기 쉽다. 기존의 툴들이 다양한 형태의 네트워크 방해물을 탐지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았지만, IntraVUE는 산업용 이더넷 인프라의 가동시간 개선에 중요한 정보를 확인하고 보고하는 능력을 제공한다.

매튜 오설리반(Matthew O’Sullivan) 팬듀이트 산업 자동화 인프라 사업 부사장은 “IntraVUE의 검증된 능력과 팀원들의 전문경험은 우리 고객들이 그들의 네트워크 인프라를 더욱 신뢰할 수 있고 궁극적으로 가동시간을 개선할 수 있는 능력을 제공할 것이다”고 밝혔다.

IntraVUE Software simplifies the support of Industrial Ethernet.

IntraVUE Software simplifies the support of Industrial Ethernet.

마크 폰들(Mark Fondl) 네트워크 비전 설립자는 “팬듀이트 제품과 시장에서의 입지는 IntraVUE를 보완해주며, 인프라의 물리적인 설치를 네트워크에 의해 지원되는 응용프로그램에 연결하는 우리의 능력과 세계적인 수준의 물리적인 인프라 솔루션 개발 및 제공업체를 결합시켜준다”고 밝혔다.

전세계에 보급되어 있는 IntraVUE는 제어 및 자동화 네트워크의 일환으로 이더넷 기술을 사용하는 제조 공장을 위해 네트워크 가동시간을 보장함으로써 산업 제어 전문가들의 신뢰를 받고 있는 툴이다. 이 툴은 산업용 이더넷 네트워크의 실시간 시각화 및 감시 기능과 더불어 네트워크 진단 능력을 제공해 제조업자들이 그들의 산업용 이더넷 인프라를 선제적으로 개선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팬듀이트(Panduit)는 산업 자동화 인프라(Industrial Automation Infrastructure) 시스템의 배치 및 운영 비용을 줄여주는 동시에 신뢰도, 안정성 및 안전도를 개선하는 물리적 인프라 솔루션을 개발 및 공급하는 세계적인 기업이다. 업계 대표 업체들과 협력을 통해, 팬듀이트는 기업, 산업 네트워크 및 제어 시스템을 연결하기 위한 최적화된 빌딩블록 아키텍처를 제공함으로써 IT와 제어 엔지니어들 간의 간극을 메우는 데 도움을 준다.

아이씨엔 매거진 news@icnweb.co.kr

 
Leave a comment

Posted by on July 27, 2015 in Market, Videos

 

Tags: , , , , , , , ,

시스코, 기업 및 통신사업자를 위한 네트워크 통합 보안 솔루션 출시

네트워크 전반에 걸친 광범위한 위협 가시성ㆍ제어능력 제공


시스코는 6월 8일 미국 샌디에이고에서 진행 중인 ‘시스코 라이브 2015(Cisco Live 2015)’ 행사에서 데이터센터, 엔드포인트, 지점, 클라우드에 이르기까지 확장된 네트워크 전반에 걸쳐 광범위한 위협 가시성과 제어능력을 제공하는 새로운 보안 솔루션을 발표했다.

시스코가 기업용과 통신사업자용으로 전문화하여 선보인 보안 솔루션은 위협 요소 중심의 강력한 보안 기능을 제공한다. 이를 통해 고객은 안전한 환경에서 만물인터넷(Internet of Everything, IoE)과 디지털 경제 시대에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할 수 있다.

2013년 시스코 컨설팅 서비스 부문에 따르면 만물인터넷 시장은 향후 10년간 기업에 약 19조 달러, 통신사업자에 1조 7000억 달러의 가치를 창출할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2015 시스코 비주얼 네트워킹 인덱스는 2014년 140억 개였던 IP 네트워크와 연결된 개인 디바이스 및 M2M 연결기기들이 2019년에는 240억 개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다. 이에 따라 사이버범죄 역시 점차 정교하게 발달하고 산업화되어 그 규모가 4500억 달러에서 1조 달러에 이를 것으로 추정된다.

@ ciscolive 2015

@ ciscolive 2015

“언제 어디서나 준비된 보안 확장을 통해 기업과 통신사업자들은 강력한 가시성과 제어능력을 갖고 만물인터넷 및 디지털 경제에서 새로운 기술과 비즈니스 기회를 자신 있게 추진할 수 있게 되었다.”

시스코는 기업용 네트워크 보안 솔루션으로 엔드포인트용 ‘시스코 애니커넥트(Cisco AnyConnect)’, 캠퍼스/지사용 ‘파이어파워 서비스(FirePOWER Services)’를 선보이는 한편, 네트워크를 보안센서 및 강화 시스템으로 활용하는 다수의 보안 기술을 추가했다. 네트워크 보안뿐 아니라 ‘호스티드 아이덴티티 서비스(Hosted Identity Services)’, 플랫폼 익스체인지 그리드(pxGrid) 생태계를 새롭게 발표했다.

통신사업자를 위해 시스코는 ‘시스코 파이어파워9300 통합 보안 플랫폼’을 발표하고 고급 오케스트레이션 및 클라우드 기능을 확대했다. 시스코의 통신사업자 솔루션은 물리ㆍ가상화ㆍ클라우드 환경 전반에 걸친 워크로드를 예견하고 탄력적으로 분산하면서 이를 보호하는 위협 중심의 보안을 제공한다.

시스코의 새로운 보안 솔루션은 기업과 통신사업자가 적극적으로 비즈니스를 운영할 수 있도록 센서 수를 늘려 네트워크 전반에 걸친 위협 가시성을 최대화하고, 통제 지점을 늘려 보안 정책 능력을 강화한다. 광범위한 위협 보안 솔루션으로 분산된 조직 보안 관리를 통합 및 단순화함으로써 위협 탐지 시간과 대응시간을 단축해 공격이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한다. 공격 발생 전후와 공격 중에도 강력한 보안 기능을 작동시켜, 주기 전반에 걸쳐 가장 광범위하게 공격 경로를 차단하기 때문에 경로에 따라 방어 기능을 확장할 수 있다.

시스코 보안 비즈니스 그룹의 데이빗 고켈러(David Goeckeler)는 “시스코의 통합 보안 솔루션은 네트워크 인프라는 물론 클라우드 서비스까지 광범위한 위협 대응력을 제공한다. 언제 어디서나 준비된 보안 확장을 통해 기업과 통신사업자들은 강력한 가시성과 제어능력을 갖고 만물인터넷 및 디지털 경제에서 새로운 기술과 비즈니스 기회를 자신 있게 추진할 수 있게 되었다.”고 말했다.

아이씨엔 오승모 기자 oseam@icnweb.co.kr

http://c.brightcove.com/services/viewer/federated_f9?isVid=1&isUI=1

 
Leave a comment

Posted by on June 9, 2015 in Event, News, Videos

 

Tags: , , , , , , , ,

[동영상] DRC 재난극복로봇대회에서 넘어지고 실려나가는 리얼 현장

지난 6일과 7일 이틀동안 미국 캘리포니아 포모나 전시장에서 열린 DRC 재난극복로봇대회에서 국내 카이스트팀이 우승의 소식을 전해왔다. [세부기사 보기. http://wp.me/p6gACd-2Mt]

DARPA의 DRC(DARPA Robotics Challenge: 세계 재난극복 로봇대회)에서 ‘DRC 휴보’로 출전한 우리나라의 ‘팀 카이스트’가 우승으로 200만 달러의 상금을 받았다. 2위는 플로리다대 인간기계연구소(IHMC)의 ‘러닝 맨’이 차지해 100만 달러를, 3위는 미국 카네기멜론대의 ‘타르탄 레스큐’로 50만 달러를 받았다.

카이스트팀의 DRC 휴보는 로봇의 무릅에 바퀴를 다는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통해, 로봇의 안정성과 신속성을 모두 확보하는 모습을 보였다. 다른 로봇들이 높이를 낮추기 위해 무릅을 굽히기 위해 노력하는 동안 휴보는 무릅 굽히고 펴는 동작없이 곧바로 다음 임무까지 일사천리로 진행했다. [세부기사 보기 동영상 참조. http://wp.me/p6gACd-2Mt]

8개의 주어진 전체 임무를 모두 완수한 팀은 위 3개팀에 불과했다.

DRC 재난로봇 대회에서는 실패도 중요한 정보이며, 소중한 경험으로 인식한 듯 실패의 현장을 담은 동영상을 공유했다. 넘어지고, 목이 부러지고, 들것에 실려나가는 로봇들의 현장을 볼 수 있다. 향후 이러한 경험이 완벽한 재난극복로봇 기술을 확보하는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 믿는다.

A Celebration of Risk (a.k.a., Robots Take a Spill)

 
Leave a comment

Posted by on June 8, 2015 in Event, Videos

 

Tags: ,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