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SS

Tag Archives: 스마트

샌디스크, 사물인터넷 스토리지 솔루션 강화

플래시 스토리지 솔루션의 글로벌 리더인 샌디스크(SanDisk)는, 자동차 및 산업용 시장의 커넥티드 애플리케이션에서 발생하는 방대한 양의 데이터를 처리할 수 있도록 설계된 강력하고 스마트한 솔루션을 더욱 확장한다고 밝혔다. 샌디스크는 ‘커넥티드 카’에서 발생하는 고유의 스토리지 수요에 대응할 수 있도록 최적화된 자동차용 등급의 SD 카드인 최신 샌디스크 오토모티브 플래시 스토리지 솔루션을 발표했다. 이 카드는 스마트 기능들을 탑재해 신뢰성을 향상함으로써 OEM 제조사들이 데이터 집약도가 높은 자동차 환경에서 스토리지를 보다 잘 관리할 수 있다. 또한, 샌디스크는 이 새로운 OEM 최적화 기능들을 샌디스크 인더스트리얼(SanDisk Industrial) SD 카드 및 샌디스크 인더스트리얼 XT SD 카드1에도 도입한다고 밝혔다.

샌디스크 커넥티드 솔루션 부문 시니어 디렉터인 오데드 사지(Oded Sagee)는 “사물인터넷은 지난 10년 간 자동차 및 산업용 시장에서 가장 강력한 영향을 미치고 있으며, 무선 기술 분야에서 새로운 기회를 창출해 내고 있다. 그러나 이와 동시에, 발생한 데이터를 어떻게 처리하고 저장할 것인지가 새로운 문제로 떠오르고 있다”며, “최신 샌디스크 오토모티브 및 샌디스크 인더스트리얼 플래시 스토리지 솔루션은 커넥티드 애플리케이션 용도로 최적화 되어 있으며, 탁월한 신뢰성과 성능, 그리고 각종 스마트 기능을 겸비해 OEM 고객사들이 저장 공간의 최적화를 개선할 수 있게 한다”고 밝혔다.

샌디스크의 최신 제품인 AEC-Q100 인증 샌디스크 오토모티브 SD 카드로, OEM 제조사는 스마트하며 신뢰성 높은 대용량의 스토리지를 다양한 첨단 차량 내 애플리케이션 및 시스템에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이러한 시스템에는 3D 및 HD 네비게이션, 매핑 시스템, 이벤트 레코딩, 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ADAS), 텔레메틱스 등이 포함된다. 차량용 등급의 SD 카드는 자동차 시장에서 요구하는 매우 높은 수준의 신뢰성, 품질, 온도 조건을 충족할 수 있도록 제작되었다.

새롭게 출시된 SD 카드는 다양한 스마트 기능을 겸비하고 있다. 포함되는 기능은 전력 차단 시 보호 기능 강화, 메모리 상태 체크 기능, OEM 커스터마이제이션 기능, 네비게이션 등 읽기 위주 애플리케이션의 성능 강화 등과 같다. 이러한 기능들을 토대로, 자동차 제조사들은 샌디스크 오토모티브 SD 카드를 특정 커넥티드 애플리케이션 전용으로 사용하도록 지정하고 프로그램 할 수 있다. 제조사들은 또한 손쉽게 제가가 가능한 SD 카드를 원격으로 사전에 체크하여 최적 수준의 성능을 유지하고 있는지 확인이 가능하며, 카드의 업그레이드나 교체가 필요한 지 파악할 수 있다.

CDA의 CEO인 프랭크 하트윅(Frank Hartwig)은 “신뢰성과 품질은 자동차 업계에 있어 매우 중요한 요소이다. 스마트한 기능을 갖춘 샌디스크의 최신 자동차용 솔루션으로, OEM 고객들은 탁월한 품질과 커스터마이징이 가능한 스토리지 솔루션을 다양한 커넥티드 카 애플리케이션에 적용할 수 있다. 또한 이 솔루션은 차량 출고 후에도 애플리케이션이 최적의 성능을 발휘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카드웨이브(Cardwave)의 CEO인 폴 노버리(Paul Norbury)는 “카드웨이브는 급증하는 커넥티드 카의 요구에 대응할 수 있는 솔루션을 제공하면서 자동차 업계 고객들과 협력을 확대하고 있다. 샌디스크가 제공하는 차량용 등급의 솔루션은 카드웨이브 고객들에게 저렴한 비용으로 혁신적이면서 강력한 플래시 스토리지를 제공해, 차세대 커넥티드 차량 및 그 서브시스템의 요구를 충족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아이씨엔 매거진 오승모 기자 oseam@icnweb.co.kr

Advertisements
 
Leave a comment

Posted by on March 31, 2016 in NewProducts

 

Tags: , , ,

[#CeBIT 2016] Medical monitor with eyes and ears

In intensive care Units (ICU), every second counts. In emergencies, doctors and nurses need to make the right decisions quickly. Fraunhofer researchers have developed a smart „proxemic monitor“ which has optimized the processes in the most sensitive area of a hospital and clearly shows the data of the connected medical devices while avoiding false alarms. The screen can be controlled from a distance, without contact, by means of gestures and voice commands, thereby reducing the risk of transmitting pathogens.

CeBIT 2016 - smart proxemic monitor

Everything had just been quiet in the control room of the intensive care unit. Suddenly, though, there is excitement: the alarms on several medical devices in different rooms are sounding. Monitors are flashing and beeping. A drop in blood pressure, cardiac arrhythmia – the computer monitors show exactly what has to be done and where. Doctors and nurses rush to the rooms of the patients. Medical equipment there provides detailed information on the status of the critically ill patients. „It‘s not easy to keep track of everything here during hectic situations”, says Paul Chojecki, scientist from the „Vision & Imaging Technology” Department at the Fraunhofer Institute for Telecommunications, Heinrich-Hertz-Institut, HHI, in Berlin.

Controlled by contact-free gestures

Together with his team as part of the joint project „control room”, the scientist has developed an intelligent monitor. It quickly shows doctors and nurses the most important information about the vital signs of their intensive care patients. The screen has interfaces to the medical equipment in the room, as well as with the information systems in the hospital, and can be controlled by contact-free gestures and voice commands. The graphics of its display adapt to the distance from which it is viewed. „From the door, the doctor sees the data in a correspondingly large size. As he gets closer, the screen displays detailed information”, Chojecki explains. A 3D camera provides the necessary data. The user interface is programmed based upon the web, so it is also suitable for mobile devices, such as tablets. The scientists are presenting a demonstration of the „proxemic monitor” at CeBIT 2016 (Hall 6, Stand B36). A practical test in cooperation with Uniklinik RWTH Aachen is planned for later this year.

The system evaluates the data of the medical devices on the basis of the smart alarm design of the project partner, the Medical Engineering Department of Aachen University Hospital. This prevents false alarms. „Intensive care doctors have told us that this is a big problem. Current devices stick stubbornly to determined limits, without including all of the relevant factors that are necessary in order to comprehensively assess the risk situation. In addition, the acoustic signals produce a very loud noise, which is not beneficial to the health of either the staff or the patient”, Chojecki says.

Less pathogens transmitted

Another advantage of the gesture control is that the doctor or health care provider does not have to touch the devices directly. „The transfer of pathogens in hospitals, particularly in intensive care units, is still a problem. The obligatory hand hygiene is sometimes forgotten, and viruses as well as bacteria are carried from room to room”, Chojecki describes. The smart screen can be programmed at the bedside, as well as used in the control room (with a different configuration). Chojecki adds: „That‘s an important distinction, since it is not legally permitted for all of the instrument functions in the patients‘ rooms to be accessed from the control room. It has to be ensured that the doctor actually examines the patient before changing the treatment”.

Three different cameras and a microphone scan the area in front of the monitor. Using the video data, the built-in software of the HHI analyzes whether there are people in the room, how far away they are from the screen, and what movements they are making. Depending on the distance, the display and functionality of the monitor changes. „Our monitor distinguishes between near, medium, and further distance. The cameras cover a maximum distance of four meters”, Chojecki explains. From the medium distance, the cursor can be controlled with arm movements, and commands or short reports can be input by voice. With pre-programmed gestures, for example, a video call can be started, in order to have discussions with other physicians within or outside of the hospital. „We have given the monitor eyes and ears so as to allow for multi-modal interaction between the user and the system. Our software records distances and movements of the user in a contactless manner, interprets them, and converts them into commands for operating systems or machines”, Chojecki explains.

 
Leave a comment

Posted by on February 4, 2016 in English News, Event

 

Tags: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