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SS

Tag Archives: abb

ABB, LNG선박 이중연료 전기추진시스템(DFDE) 효율성 입증

전력 및 자동화 기술관련 선도 그룹인 ABB는 이중연료 전기추진시스템(DFDE)의 효율성 개선에 대한 가능성을 검토한 DNV-GL R&D의 종합적인 조사연구 세부사항을 공개하였다. DNV GL은 국제적인 선급협회로서 해양산업 관련 승인된 자문기관이다.

DNV GL의 연구결과에 따르면, 전반적인 선박 효율성을 향상시킬 수 있고 이로인해 선박의 자산가치 경쟁력도 높일 수 있다. 아울러 최적화된 전기추진 LNG선은 특정 케이스 및 범위에서 연료효율이 높은 선박으로서, 대안이 될 수 있음을 입증하고 있다.

ABB LNG

선박 설계사양에 따른 계산이 아닌, 실제 LNG선 운항 조건에서 이중 연료 전기추진시스템을 분석하도록 ABB는 DNV-GL R&D에 요청했다. LNG선은 하부 시스템 및 개별장비가 서로 밀접하게 연계되어 있고 고도의 복잡성을 지닌 선박이다. 금번 연구분석은 DNV GL사의 분석 시스템을 통해 실제 운항 조건에 기초한 효율성을 측정하였다. 연구에 사용된 데이터는 ABB가 자체적으로 보유하고 있는 공개 자료를 기반으로 한다.

DNV GL R&D은 174K twin skeg LNG선의 전형적인 특정항로의 운항거리 뿐 아니라 적재상태/부력조정상태(Ballast) 항해 및 비항해 모드를 포함했고 선박의 추진전력은 물론 기타 전력수요와 스팀수요까지 고려된 대표적인 3가지 운항자료를 이용하였다.

”가상이 아닌 실제 운항 자료를 근거로 LNG 운반선의 복잡한 특성들을 반영하였기에 이 연구결과는 매우 중요한 가치를 갖고 있다. 이중연료 전기시스템이 연료 효율을 위한 잠재적인 해결책임을 보여준다. 이중연료 전기 추진시스템은 검증된 기록, 운항 유연성 및 에너지 저장에 대한 적용 편의성의 특징을 갖고 있어 선주들을 위한 경쟁력있는 비지니스 모델이 될 것이라 확신한다.”라고 마린 및 항만 사업부 총괄 헤이키 솔자마(Heikki Soljama)가 강조했다.

왕복운항 데이타, 운항 주요지표 그리고 연료비용 등을 고려해 볼 때, 이중연료 전기추진시스템은 에너지회생기술과 최적운항조건을 조합시 다른 어떤 대안보다도 더 높은 연료 효율 해결방안임을 이 연구에서 보여주고 있다. 구체적인 속도 프로파일과 연료 가격대에 따라, 연간 연료절감 범위가 클 것으로 예상된다.

2003년에 최초의 이중연료 전기추진방식 LNG선 발주 후 180척의 선박이 건조되었고 그 신뢰성을 인정받아 왔다. 이중연료 전기추진방식이 다양한 미래기술과 호환된다는 점을 강조하며, 헤이키 솔자마는 ”DFDE는 연료전지 및 진보된 에너지 저장 매체와의 우수한 통합 연계성을 갖고 있고, 10년 이상 검증된 운영실적과 함께 미래기술로 자리잡을 것이다”고 말했다.

아이씨엔 매거진 news@icnweb.co.kr

 
Leave a comment

Posted by on November 4, 2015 in Market, Power

 

Tags: , ,

마이크로 소프트, ABB와 전기차 고속충전 서비스 솔루션 런칭

전기차 충전이 한층 지능화되고 간편화될 전망이다.

인터넷 IT 기업 마이크로소프트와 전력 솔루션 전문기업 ABB가 전기자동차 고속 충전 서비스 솔루션을 런칭한다고 지난 20일 양사가 공식 발표했다.

이 솔루션은 마이크로소프트의 Azure 클라우드 기반 서비스에 ABB의 전기차 충전 솔루션을 결합한 형태다.

피카 티티넨(Pekka Tiitinen) ABB Discrete Automation and Motion Division 사장은 ”플랫폼의 성능과 안정성은 이제 데이터에 의존하는 EV 충전 스테이션의 성공적인 운영을 위한 중요한 차별화 요소다. 마이크로소프트와 협력을 통해, ABB는 최고 수준의 작업뿐만 아니라 혁신적인 고급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양사의 파트너 쉽을 통한 충전 솔루션은 글로벌 주요 자동차 시장에서 전기자동차(EV) 충전 인프라에 대한 수요 확대에 대한 민첩한 대응을 표현한 것으로 풀이된다. 신제품은 내년중으로 출시될 전망이다.

페기 존슨(Peggy Johnson) 마이크로소프트 사업개발 부사장은 ”오늘날 우리는 모바일과 클라우드 우선의 세상을 살고 있다. 이는 글로벌 전기 자동차 시장에서도 마찬가지다.”고 밝히고, ”ABB와의 제휴는 지능형 클라우드 플랫폼을 구축하기 위한 회사차원의 방향성이며, 우리의 기술과 서비스가 ABB 솔루션과 결합해 차별화된 서비스가 될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내비건트에 따르면, 전기차 충전 시장은 급속한 성장이 기대된다. 전기자동차 충전솔루션 시장은 2015년 1억 5천만 달러를 보이고 있으며, 오는 2023년에는 29억 달러까지 성장할 전망이다.

파워일렉트로닉스 매거진 power@icnweb.co.kr

 
Leave a comment

Posted by on October 23, 2015 in Market, Power

 

Tags: , , , , , ,

[코마린 2015 TOP 솔루션] ABB, 조선용 KNX 지능형 조명 시스템

전세계 조선 해양 관련 국제 산업 전시회인 ’국제 조선 및 해양산업전(Komarine 2015)’가 10월 20일 부산 벡스코 전관에서 개막식과 함께 화려한 막을 올렸다. 전시회는 23일(금)까지 열린다.

ABB는 이번 코마린 2015에서 국제 표준 규격의 KNX 지능형 조명 시스템을 선보였다.

KNX는 EIB, EHS, BatiBUS와 같은 선행 기술과 20년 간의 시장 경험이 낳은 표준 기술로 연선, 무선 주파수, 송전선, 또는 IP/이더넷 등 KNX 미디어를 통해 모든 버스 장치를 연결해 정보를 교환한다. KNX는 선박 조명 제어 솔루션에 최적의 지능성을 제공한다. 특히 조명, 블라인드/셔터, 보안 장치, 에너지 관리, 난방, 환기, 냉난방 장치, 신호 및 모니터링 시스템, 서비스 및 빌딩 제어 시스템의 인터페이스, 원격 제어, 계량기, 음성/영상 제어, 백색 가전제품 등 빌딩 관리 장치를 제어하는 센서 또는 작동 장치를 버스 장치로 이용하고 제어 센터를 추가 설치할 필요 없이 통일된 시스템을 통해 이들 기능을 모두 관리할 수 있다.

또한, KNX는 유럽 규격(CENELEC EN 50090 및 CEN EN 13321-1)과 중국 표준(GB/T 20965)은 물론 국제 표준(ISO/IEC 14543-3) 인증을 통해 미래를 보장하는 기술이다. KNX 제품은 제조사가 서로 다른 제품도 통합하여 설치할 수 있다는 특징을 제공한다.

ABB의 KNX  지능형 선박 조명 솔루션

격년으로 개최되고 있는 ’코마린(KORMARINE)’은 국내 조선, 해양 및 오일&가스 산업을 대표하는 국내 TOP 10 전시회로 부산 벡스코에서 15개국의 국가관, 1,200개 업체, 2,200개 부스 규모로 개최중이다. 10월 23일(금)까지 부산 벡스코 전시장에서 열린다.

 
Leave a comment

Posted by on October 23, 2015 in Automation, Event, Power

 

Tags: , , , , ,

필드버스(Fieldbus)란 무엇인가?

산업자동화분야는 기계, 전자 및 정보 기술의 복합적 구성에 의하여 이루어지는 첨단분야로 최신기술의 급속한 발전에 따라 다기능, 고도의 기술들이 계속해서 나타나고 있다. 이러한 기술중 90년대부터 산업자동화의 근본이라 할 수 있는 통신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기술이 세계적으로 그 사용이 확산되고 있는데 바로 필드버스(Fieldbus)라고 불리우는 산업 통신 기술이다.

1990년대 들어 산업자동화 분야에 있어서 80년대와는 다른 기술이 적용되기 시작했는데, 그것은 통신을 이용한 제어 방식의 활성화였다. 통신을 이용한 메시지 전송은 미국에서부터 시작되어 전 세계적으로 확산이 되면서 지속적인 발전을 이루어 왔지만, 90년대 이전까지 통신을 이용하여 메시지 전송을 주로 사용한 분야는 Personal Computer 영역이나 그 상위의 영역이었고, 자동제어 영역에서 보게되면 각 공장간 혹은 공정간 영역에서의 메시지 교환을 중심으로 이루어져 왔다.

가장 흔하게 적용된 예를 보면, PC와 PLC간의 메시지 교환이나 혹은 PLC와 PLC간의 Networking 구축을 들 수 있다. 주로 대용량의 데이터를 공유하기 위해 사용하던 이러한 통신방법이 90년대를 기준으로 하여 산업현장에 적용되면서 Fieldbus라는 이름으로 불려지게 되었다.

ABB 필드버스 시스템 이미지

필드버스가 왜 필요한가?

Fieldbus란 용어가 발생된 원인을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제품을 생산하기 위해서는 생산설비가 반드시 필요하고, 수반된 생산 설비를 제어하기 위해서 제어용 컨트롤러가 필요한데, 지금까지 생산설비를 제어하기 위해서는 PLC류의 제어기기를 많이 사용했다.

생산설비가 정상적으로 동작되기 위해서는 각각의 공정에 필요한 Sensor나 Actuator들이 제어기기의 Input/Output 장치에 연결되어야 하는데, Fieldbus System 에서는 제어기기에 장착되는 Input/Output 장치가 Sensor나 Actuator에 근접해서 설치되는 형태로 변경된다. 즉, 제어기기의 Input과 Output 장치가 생산설비에 분산되어 적절히 설치되고 이들을 통신선을 이용하여 제어기기와 연결하는 형태로 만드는 것이다.

이렇게 입출력용 제어기기 장치가 생산현장에 분산되는 형태를 취한다고 해서 생산현장을 의미하는 ”Field(필드)”와 통신을 의미하는 ”Bus(버스)”를 합하여 필드버스(FieldBus)라고 불리게 된 것이다. 이러한 형태를 취하는 시스템을 특정 상품명이나 회사명에 관계없이 Fieldbus라 부르고 있으며, 현재 전세계적으로 약 100여개의 Fieldbus형태의 시스템이 시장에 나와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Fieldbus에 대한 시작은 처음에는 특정한 제어기기(PLC등) Maker가 독자적으로 구축한 시스템을 중심으로 활성화되기 시작하는데, 이렇게 특정 Maker에 의해서 특정분야에 구축된 Fieldbus를 “Closed System”

혹은 “Company Specific Protocol”이라 한다. 하지만 특정회사의 시스템을 이용(Closed System)하여 생산설비를 구축하는 경우에는 다음과 같은 문제 가 발생할 소지가 있는데 이는 해당회사에서 구축한 시스템만으로는 사용자가 원하는 모든 기능을 맞추기가 어려운 경우가 발생 하거나 혹은 다른회사에서 생산되는 제품을 시스템에 첨가해서 사용할 경우에는 (예를 들어 Robot, HMI, Drive등의 연결시) 공정제어상 메시지(데이터) 호환을 위해서 이것에 맞는 Input/Output 장치를 또 사용해야 하는 현상이 발생되기 때문에, 현장에 공통 Input/Output 장치를 설치하는 효율성의 반감 및 그 의미 자체가 감소된다.

이러한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하여 시장에 나타난 것이 “Close System”과는 반대개념을 가진 “Open System”이다. 이러한 Open System은 대개 특정단체(조합, 협회, Club형태)가 중심이 되어 제조업체와 사용자 Group성격을 가지고 관련정보의 공유 및 공동 마케팅을 그 목적으로 하는데 이는 어느 특정업체가 각종의 산업현장에 필요한 모든 제품을 생산하는 것은 불가능한 관계로 이러한 단체를 통하여 공통된 표준을 제조업체간 공동으로 공유하게 되면 관련제품들이 서로간 호환성을 유지 할 수 있다는 실효성이 있기 때문이다.

산업 자동화에서의 이점은?

필드버스의 일반적인 계층구조는 OSI 7계층을 기반으로 하고 있다. OSI 7계층 구조에서 7계층인 응용계층, 2계층인 데이터링크 계층, 그리고 1계층인 물리 계층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실제 사용되고 있는 각 필드버스들에는 조금씩 변형된 형태가 쓰이고 있다.

특히 데이터 링크 계층은 OSI 2계층에서 4계층까지의 기능을 적절히 축소한 범위에서 제공할 수 있도록 하며 임계 시간을 갖고 있는 응용 기능을 처리할 수 있도록 버스를 관리한다. 필드버스 규약은 엄격한 실시간 요구가 만족되어야 하기 때문에 절대적으로 3계층 구조를 택하며, 보통 필요한 기능들만으로 제한하고 있다.

필드버스란 산업용 자동화 시스템의 하위 레벨에 위치한 센서, 단일 루프 제어기, 논리연산장치(PLC), 모터, 밸브, 로봇 등 필드레벨의 기기를 통제하는 산업용 네트워크라 말할 수 있다. 디지털 방식을 기반으로 하고 있어 기존 아날로그 통신 방식에 비해 다량의 신호를 원거리까지 전송할 수 있고, 종래의 각각의 현장 기기나 입출력 모듈의 엄청난 가닥 수의 케이블 대신 한 가닥의 네트워크선을 사용함으로써 배선을 절약할 수 있고, 설치가 간소화된다.

필드버스는 또한 획기적인 정보통신 기술의 혁명에 힙입어 운영에 필요한 각종 데이터 및 진단 내용을 실시간으로 제공하며, 발생할 수 있는 사용자의 에러를 최소화하고 이기종의 장비들 간에 상호 동작성을 보장한다. 또한 시스템 통합의 용이성과 시스템의 유연성, 확장성, 유지 보수성을 높여 시스템의 기능과 성능을 향상시키는 등 다양한 기능을 수행할 수 있게 된다.

이러한 다양한 장점으로 산업 자동화의 현장에서 필드버스의 채택이 빠르게 진행되고 있다. 특히 최근들어 필드기기들의 표준화과 진행되고 많은 노력이 기울여지고 있다. 이렇게 필드기기들이 표준화된다는 것은

시스템의 확장성이나 필드기기의 첨가가 휠씬 더 간단해져 어떤 인터페이스나 변환기도 필요하지 않다는 것을 의미한다.

필드버스 규약은 보통 네개의 계층과 하나의 관리 서비스를 포함한다. 필드버스는 사용자가 데이터 링크 계층이나 응용계층에 관계할 필요가 없다는 장점이 있다. 단지 사용자는 관리 서비스에 대한 제한된 지식만

으로도 충분하다. 현재 세계적으로 크게 사용되고 있는 필드버스 Open System으로는 Profibus, Interbus, WorldFIP, Device Net, Actuator Sensor Interface (AS-interface)을 들 수 있다.

이 중에서 Profibus, WorldFIP, DeviceNet은 제어기기(PLC) 메이커인 지멘스(Siemens), 텔레메카닉(Telemecanique – 이후 슈나이더일렉트릭), 알렌브래들리(Allen Bradley – 이후 로크웰오토메이션) 같은 다국적 기업이 주축이 되고 있는 반면에, Interbus나 AS-interface같은 경우는 PLC를 생산하지 않는 업체가 주축이 되어서 활동하고 있다.

아이씨엔 매거진 2006년 창간준비호

 

 
Leave a comment

Posted by on August 24, 2015 in Automation, WhitePaper

 

Tags: , , , , , , ,

ABB코리아, 스마트 배전반 유니기어 디지털 스위치기어 출시

전력 및 자동화 기술그룹 ABB의 한국 법인인 ABB코리아(대표 최민규)는 스마트 배전반인 유니기어 디지털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유니기어 디지털(UniGear Digital) 스위치기어는 유연성을 확보하고 에너지 효율성을 높이고 운영비용 절감이 가능하다.

UniGear Digital은 전세계적으로 검증된 ABB 배전반 설계를 바탕으로 보호, 제어, 계측 및 디지털 통신 관련 혁신적인 기능추가를 컨셉으로 한다. 전류 전압 센서를 고압 배전반에 최적화하여 통합하고, 여기에 디지털 계전기 및 IEC 61850 개방형 통신기능을 결합했다.

UniGear Digital은 ’모든 분야에 두루 적용가능한’ 컨셉을 기초로 하며, 프로젝트 계획 또는 실행단계에서도 작업 변경에 따른 고압 부품을 변경할 필요가 없어 비용과 시간을 절약할 수 있다. 변전소 내에서 공간을 적게 차지할 뿐만 아니라, 전류가 흐르는 부품이 적어 기기정지 횟수를 줄이고 고장발생도 감소시켜 준다.

ABB 스마트 배전반, UniGear Digital

“기술과 혁신을 바탕으로한 ABB가 어떤 차별성을 갖고 있는지 UniGear Digital을 통해 보여준다. ABB는 계속적인 고객 지원과 함께 안전하고 유연하며 친환경적이고 스마트한 전력 배전반 네트워크를 실현하고 있다. 이는 Next Level 전략의 일환이기도 하다”

– 브루노 멜레스, ABB 전력제품 사업본부 수배전 사업부 총괄

기존 동급 배전반과 비교해 운전 중 발생하는 에너지 손실도 적다. ABB 코리아는 ”UniGear Digital은 계기용 변성기 손실을 상쇄하는데, 이는 UniGear ZS1 모델 14개 판넬이 설치된 전형적인 변전소를 30년간 운영할 경우 약 250 메가와트시를 절감하는 수준”이라고 말한다. 여기에 150톤 정도의 이산화탄소 저감 효과도 제공한다. 이 수치는 유럽 기준 중형차가 125만 km 주행 시 발생되는 배기량에 해당한다.

전세계 100여개국에 50만대 이상의 UniGear 판넬이 설치되어 있다. 제조, 변전소, 발전소, 화학공장, 데이터 센터, 풍력단지 및 주요 스포츠 시설 등과 같은 일반적인 시설물 뿐만 아니라 기술적으로 높은 난이도가 요구되는 해상 플랫폼, LNG선, 크루즈, 광산 등에서도 사용 중이다.

현재 UniGear Digital은 싱글 부스바를 사용하는 24킬로볼트까지의 UniGear 전제품에 적용가능하다. UniGear ZS1 12, 17.5 와 24kV, UniGear 550, UniGear 500R 그리고 UniGear MCC 등의 모델이며, UniGear

ZS1 모델에 최초로 구현되어 작년에 소개된 바 있다.

ABB는 지난 6월 프랑스 리옹에서 개최된 CIRED 컨퍼런스에서 주요 변전소에 들어가는 모든 종류의 UniGear Digital 고압 공기 절연형 배전반을 전시하며 전력 기술에 대한 ABB의 선진 기술력과 배전분야에 대한 미래 기술 방향을 제시한 바 있다.

파워일렉트로닉스 매거진 power@icnweb.co.kr

 
1 Comment

Posted by on August 18, 2015 in NewProducts, Power

 

Tags: , , , ,

ABB wins $28 million order to upgrade substations in India

power and automation technology group ABB has won an order worth around $28 million from India’s leading transmission company, PowerGrid Corporation of India Ltd (PGCIL), for the extension of three substations in Vadodara, Manesar and Malerkotla, across the country’s eastern and northern regions. ABB’s solution will help augment the substations to meet growing demand in the states of Gujarat, Haryana and Punjab, which form a significant part of the country’s agricultural belt. The order was booked in the second quarter of 2015.

In Vadadora and Manesar this involves the extension of the current 765/400 kilovolt (kV) Gas Insulated Switchgear (GIS) substations, while in Malerkotla the substation will be upgraded from air-insulated switchgear (AIS) to GIS. ABB’s GIS is designed to enhance grid reliability with minimized footprint, lifecycle costs and environmental impact.

“ABB has been growing with India for over several decades and this project is yet another example of our contribution to the strengthening of the country’s grid,” said Oleg Aleinikov, head of ABB’s substations business, a part of the company’s Power Systems division. “This is also in line with our Next Level strategy to expand in growing markets and support infrastructure development.”

ABB news

 

The scope of supply for this project consists of a substation package including supply of 2X500 MVA, 400/220 kV transformers, nine 400 kV and seven 220 kV GIS bays, a 125 MVAR reactor and other associated equipment including Power Line Carrier Communication (PLCC), control and relay protection, and augmentation of the substation automation system based on IEC-61850 compliant open communication standards. ABB will be responsible for the design, engineering, installation, and commissioning of the substations.

ABB is the world’s leading supplier of turnkey air-insulated, gas-insulated and hybrid substations with voltage levels up to 1,100 kV. These substations facilitate the efficient and reliable transmission and distribution of electricity with minimum environmental impact, serving utility, industry and commercial customers as well as sectors like railways, urban transportation and renewables.

 
Leave a comment

Posted by on August 1, 2015 in Power

 

Tags:

ABB starts manufacturing industrial robots in the U.S.

ABB has announced it will start production of robots in the United States, making it the first global industrial robotics company to fully commit to and invest in a North American robotics manufacturing footprint. The company made the announcement at the opening of a new robotics plant at an existing facility in Auburn Hills, Michigan, where it already has about 500 highly skilled employees. Production is to commence immediately.

The new plant is ABB’s third robotics production facility, alongside Shanghai, China, and Västerås, Sweden, and will manufacture ABB robots and related equipment for the North American market.

The United States is ABB’s largest market with US$7.5 billion in sales. The company has invested more than US$ 10 billion in local R&D, capital expenditure and acquisitions since 2010, taking local employment from 11,500 to 26,300. Continued investment in the North American value chain and manufacturing constitutes a significant part of ABB’s global growth plans reflecting the company’s Next Level strategy.

Start of local robot manufacturing cements ABB’s commitment to North American customers.

Start of local robot manufacturing cements ABB’s commitment to North American customers.

“Today, we are marking and celebrating the next stage of our commitment and growth in North America with the start of local robot manufacturing in Auburn Hills, US,” said ABB CEO Ulrich Spiesshofer. “ABB is the first global automation company to open a robot manufacturing facility in the United States. Robotics is a fundamental enabler of the next level of North American industrial growth in an increasingly competitive world. With our continued commitment and investment, our local team is well positioned to support our customers with robotics solutions made in the United States. Our leading technology of web-enabled, collaborative and safe robots will contribute to job security and quality of work.”

“The new North American manufacturing presence elevates our offering and service to robotics customers in the United States, Mexico and Canada, allowing us to achieve best-in-class delivery schedules and technical support in North America,” said Per Vegard Nerseth, Managing Director of ABB Robotics. “The expansion is consistent with our global strategy, which is to establish a local presence in key robotics growth markets to provide our leading technology to our customers. Thanks to the strong robotics market, I’m confident we will expand our workforce here to a total of 1,000 highly skilled employees in the not-too-distant future.”

The portfolio of products manufactured at the new facility will expand in phases, with the goal that most ABB robots and robot controllers delivered in the United States, Canada and Mexico will be manufactured in Auburn Hills. Localized manufacturing streamlines the delivery process and results in significantly reduced robot lead times for customers.

ICN MAGAZINE

 
Leave a comment

Posted by on June 23, 2015 in English News, News

 

Tags: , , , ,